이태원 모우모우

이태원 모우모우는 과일 막걸리로 유명한 곳입니다. 딸기 막걸리, 유자 막걸리, 옥수수 막걸리 등등 다양한 맛의 막걸리를 맛보고 싶을때 들르면 좋을 곳이죠.

2013-07-27 17.21.43

유자 막걸리를 시켜 먹었는데 대학생 시절 과일 소주를 마셨던 기억처럼 부담없이 즐길 수 있었습니다.

2013-07-27 16.57.47

메뉴에는 색다른 퓨전 안주들이 많았지만 저희는 무난히 두부전, 고추전과

2013-07-27 17.31.39

전통순대를 주문했습니다. 안주맛도 무난히 괜찮은 편입니다.

2013-07-27 16.50.43

필름으로 꾸민 조명이 인상적이네요. 가게 분위기도 나쁘지 않습니다.

과일 막걸리와 색다른 퓨전 요리가 궁금하신 분들은 도전해 보시길 바랍니다.

이태원 부자피자

지인의 강력한 추천으로 이태원 부자피자에 다녀왔습니다.

2013-07-27 12.46.13

한강진역 근처에 1호점 2호점이 있는데 저희는 1호점을 찾아갔습니다. 웨이팅 리스트에 많은 팀이 적혀 있었는데 생각보다 금방 자리를 잡을 수 있었습니다. (틈틈히 자리에 있는지 체크하고 없으면 가차없이 웨이팅 리스트에서 삭제하고, 차례가 돌아와도 일행이 모두 자리에 없으면 다음 차례로 미루는 정책 덕을 많이 봤습니다.)

저희가 주문한 음식은

2013-07-27 12.56.43

바나나 튀김과

2013-07-27 12.51.15

생맥주

2013-07-27 12.58.56

그리고 부자 샐러드와

2013-07-27 13.01.53

버섯피자(콰트로 풍기) 입니다.

부자 샐러드를 처음 봤을때 빵을 무슨 맛으로 같이 먹나 싶었는데, 따뜻하고 부드럽고 샐러드와 정말 잘 어울렸습니다. 콰트로 풍기와 함께 정말 잊을 수 없는 맛을 선사해 주었습니다. 여자친구와 저는 버섯 요리를 참 좋아하는데 지금까지 먹어본 버섯요리 중에서 콰트로 풍기만큼 버섯의 풍미를 강하게 느낄 수 있는 요리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워낙 콰트로 풍기를 맛있게 먹어서 다음에 부자피자를 찾게 된다면 다른 피자를 고를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작은 가게지만 요리사, 종업원들이 다들 열심히 일하고 친절하게 손님을 대한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음식의 맛까지 인상적이니 손님이 늘 많을 수 밖에 없을 것 같네요. 저도 지인들이 이태원 맛집을 물어온다면 제일 먼저 부자피자를 추천하게 될 것 같습니다.

Back to the Mac

4세대 하스웰 프로세스가 탑재된 2013년형 맥북에어를 구입하였습니다.

IMG_1481

지금까지 여러번 Mac을 사고 팔기를 반복했습니다.

  1. 맥북 (2007년)
  2. 아이맥 (2008년)
  3. 맥북에어 (2011년)
  4. 맥북에어 (2013년)

처음 만난 순간부터 Mac OS X가 참 마음에 들었지만 국내 환경에서 할 수 없는 것들이 많다보니 Mac OS X와 MS Windows를 왔다갔다 하다가 차라리 MS Windows 하나만 쓰자는 결론에 매번 도달하더군요.

IMG_1484

다시 Mac으로 돌아가자고 결심하게 된 까닭은 다음과 같습니다.

  1. iOS 앱개발, Node.js 웹개발
  2. Mac 사용 환경 개선 (인터넷 뱅킹, 한글 폰트, …)
  3. 너무나 매력적인 OS X 10.9 Mavericks

프로그래밍에 대한 순수한 열정을 유지하려면 회사 업무가 아닌 취미로 프로그래밍을 즐겨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회사에서 매일 사용하는 Eclipse, Java, Android SDK 보다는 전혀 경험이 없는 Xcode, Objective-C, iOS SDK를 공부하면 배우는 것도 많고 재밌을 것 같았습니다. iOS 앱개발이 아니더라도 Unix를 기반으로하는 Mac은 개발자에게 훌륭한 환경을 제공합니다!

mac-first-look

직관적이고 간결한 UI을 제공하는 OS X는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많은 변화가 있을것으로 예상되는 차기 버전 Mavericks가 기대됩니다. 가을에 출시 예정인데 WWDC 이후에 Mac을 구입했기 때문에 무료로 업데이트 받을 수 있습니다. Mountain Lion보다 배터리를 적게 사용한다고 하는데, Mountain Lion에서도 하스웰 맥북에어는 12시간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Mavericks에서는 몇 시간을 사용할 수 있을까요?

air-order

이번에는 고장날때까지 사용할 생각으로 최고 사양으로 구입했습니다. 200만원이 넘는 가격이 아깝지 않도록 생산적인 일에 잘 활용할 생각입니다. 앞으로 Mac을 사용하면서, Mac으로 프로그래밍 공부를 하면서 경험한 것들을 조금씩 블로그에 정리해 보겠습니다.

양평 수종사

2013-07-20 10.22.08

수종사는 양평 운길산에 있는 작은 사찰입니다.

2013-07-20 10.11.50

이 절이 조금은 특별한 이유는 남한강과 북한강을 내려다 볼 수 있고,

2013-07-20 10.34.56

500년 수령의 큰 은행나무를 만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수종사의 정취를 몇 장의 사진에 담아 보았습니다.

2013-07-20 09.59.39

2013-07-20 10.00.40

2013-07-20 10.17.31

2013-07-20 10.32.49

2013-07-20 10.33.17

2013-07-20 10.34.26

2013-07-20 10.36.36

서울의 지척에 있다고 해서 결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사찰은 아닙니다. 주차장까지 차로 올라가는 길이 매우 험하고 그만큼 걸어 올라가기엔 더더욱 만만치 않은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수종사에 도착하여 두 한강과 땅과 하늘이 만나는 풍경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고생길을 금세 잊게 됩니다.

수종사 입구에는 처음처럼이라는 국수집이 있습니다. 잔치국수에 곡주 한 잔을 곁들이면 그렇게 맛이 좋을수가 없는데 이번에 갔을때는 문을 열지 않아서 너무 아쉬웠습니다. 염불보다 잿밥에 더 관심이 많다고 수종사를 찾은 이유의 절반은 “처음처럼”에 있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옷깃을 여미게 만드는 찬바람이 불어오는 계절엔 꼭 한번 “처음처럼”의 뜨끈한 잔치국수를 맛보고 싶네요.

양평 닥터박 갤러리

남한강변에 위치한 닥터박 갤러리는 차분히 미술작품도 감상할 수 있고,

2013-07-20 13.32.21

강을 바라보며 차분히 차 한잔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2013-07-20 13.51.54

옥상에서도 이렇게 운치를 느낄 수 있습니다.

2013-07-20 13.40.14

입장권은 10,000원인데 차를 한잔 주문할 수 있는 이용권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전시되어 있는 미술작품이 바뀔때 즈음에, 바람 솔솔 불어와 시원한 날씨에 맑은 강과 높은 가을 하늘을 바라볼 수 있을 때 다시 한번 찾고 싶네요.

아주대 미스터쉐프포차

맥주 마시러 종종 들르는 곳입니다. 분위기가 좋고 무엇보다 안주가 참 맛있습니다.

2013-07-20 21.29.52

지난 주말에는 파스타(16,000원)와

2013-07-20 21.31.47

소세지(20,000원)를 주문했습니다.

술은 에딩거 생맥주!

술집에 왔다기보다는 레스토랑에 왔다는 표현이 어울릴 정도로 음식이 깔끔하고 맛있습니다.

용인 몽키그릴 (캠핑 목살 세트)

어제 저녁에 용인 몽키그릴에 다녀왔습니다. 처음에 갔을땐 호주산 와규세트를 시켰는데 이번엔 캠핑 목살 세트에 도전!

2013-07-21 18.13.45

600g이라 둘이 먹기에는 너무 양이 많지 않을까 했는데 무난히(?) 소화했습니다. 어느정도 요리가 되어서 나오기 때문에 구워먹기가 참 편했습니다.

2013-07-21 18.18.55

캠핑 목살 세트에는 대하 4마리, 수제 소세지 2개, 통마늘 1개가 함께 제공됩니다.

2013-07-21 18.10.24

지난번에는 야외에서 먹었는데 안쪽 자리도 충분히 야외 느낌나고 괜찮더군요.

2013-07-21 18.11.41

이번에도 역시 산미구엘 생맥주가 등장합니다.

2013-07-21 19.23.38

마지막은 직접 끓여먹는 신라면으로 마무리 했습니다. 화력이 약하고 선풍기 바람까지 불어서 라면 끓이기가 쉽지 않았네요.

캠핑 목살 세트, 맥주, 사이다, 신라면 이렇게 7만원 나왔습니다. 야외 BBQ를 부담없이 즐기기에는 역시 이만한 곳이 없는 것 같습니다.

Ubuntu에 Objective-C 개발환경 구축하기

1. 관련 패키지 설치

$ sudo apt-get install build-essential
$ sudo apt-get install gobjc
$ sudo apt-get install gnustep-devel

2. 빌드 환경 구축

$ sudo chmod +wx /usr/share/GNUstep/Makefiles/GNUstep.sh
$ /usr/share/GNUstep/Makefiles/GNUstep.sh

.bashrc에 추가

/usr/share/GNUstep/Makefiles/GNUstep.sh

3. Vim 설정

cocoa.zip 다운로드

$ unzip cocoa.zip -d ~/.vim

.vimrc에 추가

let filetype_m='objc'

4. 코드 작성 (hello.m)

#import <Foundation/Foundation.h>

int main (int argc, const char *argv[])
{
    NSLog (@"Hello!");
    return (0);
}

5. 빌드

$ gcc `gnustep-config --objc-flags` hello.m -o hello -I /usr/include/GNUstep/ -L /usr/lib/GNUstep/ -lgnustep-base

6. 실행

$ ./hello
2013-07-18 20:39:42.506 hello[6697] Hello!

양재대로-헌릉로 연결도로 주행영상

7월 15일 월요일에 양재대로-헌릉로 연결도로가 개통되었습니다.

상습 정체 양재대로~헌릉로 연결도로 15일 개통

오늘 출근할때 이 도로를 처음 이용해 보았는데 기대했던대로 통근시간이 10분 정도 단축되었습니다. 한가지 아쉬운 점은 양재대로를 만나는 지점인 트럭터미널앞 삼거리에서 직진이 안되어서 좌회전-U턴-좌회전을 해야 회사(LG전자 서초R&D캠퍼스)에 진입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7월 16일 화요일 아침 주행영상입니다. 헌릉로에서 진입하여 양재대로에 도착하기까지 60km/h 이하로 주행하였는데 2분이 조금넘게 걸렸네요. 아직 덜 알려져서 그런지 이용하는 차량이 보이지 않습니다. 이용자가 많아져서 염곡사거리, 양재IC 진입로의 교통체증이 완화되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