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7회 정기연주회

Flute을 연주하는 여자친구의 친구분이 초청해 주신 덕분에 지난 일요일 저녁 7시 삼성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회에 다녀왔습니다. 세종문화회관은 첫번째 방문이였는데, 의외로 예술의 전당보다는 규모가 작게 느껴지더군요. 

낯선 환경, 낯선 프로그램에 초반 집중하기 어려웠지만, 인터미션 후에 연주된 브람스 교향곡 4번은 잘 들었습니다. 듣는 수준이 미천하여 그런지 몰라도, 여느 교향악단의 연주와 크게 다른 것을 느낄 수 없을 정도로, 직장인으로 구성된 그들의 연주는 훌륭했습니다. 
부럽다는 생각이 많이 들더라구요. 회사의 지원으로 거대한 오케스트라를 조직하여 이렇게 멋진 공연을 할 수 있다는 사실이… 제가 운영하는 사내 피아노 동호회는… 사내 까페에서 작은 연주회를 준비하던 중에… 어려운 회사 사정으로 인하여… 중단해야만 했습니다…  
직장인으로 살아가는 바쁜 일상 속에… 악기를 배운다는 것은 어지간한 열정이 아니고서는 불가능한 일입니다. 훌륭한 연주를 위해 주말에도 시간을 내어 연습해온 그들이 대단해 보이더라구요. 저 역시 피아노에 대한 열정을 다시 품어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삼성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7회 정기연주회”의 4개의 생각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