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배우는 곡

요즘 학원에서 배우는 곡은 이렇습니다. 
하농… 17번
체르니30… 14번 
소나티네… 흥겨운 클레멘티 곡? 
랑게… 꽃노래 
말할 수 없는 비밀… Secret(주걸륜 버전)
이루마… Tears on Love 
일본 출장 3번 다녀오면서 흐름이 팍팍 끊겨서 진도가 참 안나갑니다. 
이제는 일본 갈 일이 없을테니… 집중해서 진도 좀 뽑아 보려고 합니다. 내년에는 체르니30을 끝내고 싶군요! 
역시 더디긴 하지만, 그래도 조금은 악보 읽는 속도가 좋아진 것 같습니다. 이루마의 Tears on Love 막 배우기 시작했는데, 악보가 생각보다 금방 익숙해 지네요. 초견이 가능한 사람들이 제일 부럽습니다. 
회사 동호회의 첫번째 연주회에서 연주하려고 Secret을 집중적으로 연습하고 있다가, 일본출장을 다녀왔더니… 회사 상황이 안좋아서 연주회를 무기한 보류하게 되었습니다. 때문에 Secret에 대한 열정이 급격히 식은 후, 요즘에는 랑게의 꽃노래에 푹 빠져 있습니다. 처음에는 제목이 영 맘에 안들었는데, 치면 칠 수록 좋아지는 곡 입니다. 
이루마의 Tears on Love는 매우 감미로운 곡입니다. 한번 들어 보시겠어요? 한 달 후에는 잘 칠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요즘 배우는 곡”의 2개의 생각

  1. 으악 랑게의 꽃노래 (Blumenlied) ㅠㅠ!!

    이걸 간만에 연습해보고 싶어서 그렇게 찾았는데 (그 파란색 피아노 소곡집 -_-;)
    곡 제목밖에 어렴풋이 기억이 안나서 포기하고 있던 차에..

    ..작곡가 이름을 알려주시니 단박에 찾았습니다 감사..

댓글 남기기